제 32회 공인중개사 시험
 D-334
랜드삼 로그인  |  회원가입

참여마당

공지사항HOME > 참여마당 > 공지사항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 이의신청 가능문제 분석
작성자  : 랜드삼  land3go@gmail.com 작성일  : 20-11-03 조회수  : 2420

안녕하세요. 랜드삼입니다.

2020년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에 이의신청 가능성이 있는 문제에 대해

랜드삼 교수진이 정리한 내용을 공유해드립니다.


민법 및 민사특별법

---------------------------------------------------------------------------------------------------------------------------------------------------

 민법 이정환 교수


민법 A형 69번

69. 甲은 자신의 X부동산을 乙에게 매도하면서 대금채권을 丙에게 귀속시키기로 하고, 대금지급과 동시에 소유권이전등기를 해 주기로 했다. 그 후 丙은 乙에게 수익의 의사를 표시하였다. 이에 관한 설명으로 옳은 것은?(다툼이 있으면 판례에 따름)

①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있다.

② 乙이 대금지급의무를 불이행한 경우, 丙은 계약을 해제할 수 있다.

③ 甲이 乙의 채무불이행을 이유로 계약을 해제한 경우, 丙은 乙에 대하여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

④ 甲이 소유권이전등기를 지체하는 경우, 乙은 丙에 대한 대금지급을 거절할 수 없다.

⑤ 乙이 甲의 채무불이행을 이유로 계약을 해제한 경우, 乙은 이미 지급한 대금의 반환을 丙에게 청구할 수 있다.

69. 가답안 ③

이의신청 : ①도 옳은 지문이 될 수 있다.

근거

①번 지문은 ‘제3자의 권리가 생긴 후에는 당사자는 이를 변경 또는 소멸시키지 못한다.’는 민법 제541조에 의하면 두 가지의 해석이 가능하다.

(1)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제3자를 위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있다. 다만 제3자(수익자)에게 합의해제의 효력을 주장할 수 없다.

(2)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제3자를 위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없다.

이 경우 (1)로 해석을 하면 ①도 옳은 지문이 된다.

산업인력관리공단은 공인중개사 제22회 시험에서 “甲은 자기소유의 주택을 乙에게 매도하는 계약을 체결하면서 대금은 乙이 丙에게 지급하기로 하는 제3자를 위한 계약을 체결하였다. 丙이 乙에게 대금수령의 의사표시를 한 후 甲과 乙이 계약을 합의해제 하더라도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丙에게는 효력이 없다.”가 옳은 지문으로 출제된 바 있다. 이 지문에 의하면 (1)로 해석하여 출제한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①도 옳은 지문이 되어야 한다.

결론 : ①③ 복수정답


A형 79번

乙은 甲소유의 상가 건물을 甲으로부터 임차하고 인도 및 사업자등록을 마쳤다.乙의  임대차가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를 모두 고른 것은?

ㄱ.乙이 폐업한 경우

ㄴ.乙이 폐업신고 후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경우

ㄷ.丙이 乙로부터 건물을 적법하게 전차하여 직접점유하면서 丙명의로 사업자등록    을 하고 사업을 운영한  경우 


 ①ㄱ    ②ㄷ    ③ㄱ.ㄴ    ④ㄴ.ㄷ      ⑤ㄱ.ㄴ.ㄷ

79. 가답안 ②

이의신청 : ④도 답이 될 수 있다.

근거

ㄴ. 乙이 폐업신고를 한 후에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경우 기존 대항력은 상실하고 새로운 대항력이 발생한다. 따라서 폐업신고를 한 후에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하기 전 제3자에게는 대항할 수 없지만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후의 제3자에게는 대항할 수 있다. 문제에서는 제3자를 세밀하게 구분하지 않고 단순히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를 물어보고 있으므로 ㄴ.의 경우도 乙의 임대차가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에 해당할 수 있다.

결론 : 복수정답 ②④


부동산 공법

--------------------------------------------------------------------------------------------------------------------------------------------------

고상철 교수


A 50번 문제 

[문제]

50.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령상 개발행위허가의 기준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관련 인ㆍ허가 등의 의제는 고려하지 않음)

① 자금조달계획이 목적사업의 실현에 적합하도록 수립되어 있을 것

② 도시ㆍ군계획으로 경관계획이 수립되어 있는 경우에는 그에 적합할 것

③ 공유수면매립의 경우 매립목적이 도시ㆍ군계획에 적합할 것

④ 토지의 분할 및 물건을 쌓아놓는 행위에 입목의 벌채가 수반되지 아니할 것

⑤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가답안 

 

[이의제기]

1. 해당 문제는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별표 12]에 관한 문제로서 일반적인 문제가 아니라 시행령 별표에서 출제한 문제로서 매우 세부적인 부분을 출제한 문제이다.

 

2. 번 지문은 당연히 개발행위허가기준에 해당하지 않기 때문에 틀린 지문이다번 지문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라는 규정은 명확하지 않다건축물의 용도와 규모 그리고 층수가 얼마인지 그리고 주택의 호수에 따라 도로의 너비의 기준이 달라지기 때문에 단순하게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라는 표현은 명확하지 않기 때문에 해당 지문도 틀린 것으로 보아야 하므로 복수정답 처리를 해야 한다.

 

3. 근거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별표 12]의 개발행위허가기준(56조 관련)에 보면 항목 기반기설의 내용 3가지 중 다음의 (3)에 대한 부분이다.

(1) 주변의 교통소통에 지장을 초래하지 아니할 것

(2) 대지와 도로의 관계는 건축법에 적합할 것

(3) 도시·군계획조례로 정하는 건축물의 용도·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 또는 교통소통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3) 항은 도로의 너비 기준에 적합해야 한다는 것은 그 건축물의 용도가 무엇이냐에 따라 도로너비가 달라지며주택의 호수에 따라 도로의 너비기준이 달라지기 때문에 명확하게 명시 해야한다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 아니라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건축물의 용도·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이라고 해야 한다따라서 해당 번 지문 틀린지문으로 정답처리를 해야 한다.

 

4. 근거 조례

 

1) 인천광역시 도시.군계획 조례

도로의 너비 또는 교통소통에 관한 기준 (20조제4항 관련)

구 분

진입도로

너비()

기타사항

건축물의

용도규모별

연면적의 합계가 2천제곱미터 이상인

건축물(공장인 경우 3천제곱미터)

6미터 이상

(2차로)

 

11호 이상의 단독주택 및 공동주택

5미터 이상

진입도로 연장이 50미터를 초과할 경우 대기차로 설치

개발

규모별

(토지형질

변경 등)

2천제곱미터 미만

3미터 이상

2천제곱미터 이상 ~ 5천제곱미터 미만

4미터 이상

5천제곱미터 이상 ~ 1만제곱미터 미만

5미터 이상

1만제곱미터 이상

6미터 이상

(2차로)

 

 

2) 제주특별자치도 도시.군계획 조례

기반시설

⑴ 주변의 교통소통에 지장을 초래하지 아니할 것

⑵ 대지와 도로의 관계는 건축법에 맞을 것

⑶ 건축물의 용도ㆍ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ㆍ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에 관한 다음의 기준에 맞아야 하며대지의 진입부는 차량의 회전반경을 고려하여 충분한 너비를 확보할 것다만주거지역상업지역공업지역과 부속 도서지역지구단위계획구역은 제외한다.

㈎ 건축물의 용도 등에 따른 도로 기준(임대주택의 경우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완화하여 적용할 수 있다)

건축물의 용도 등

도로 기준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10가구 이상 30가구 미만인 것(읍면지역에 한정한다)

너비

6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10세대 이상 30세대 미만인 것(읍면지역에 한정한다)

건축법시행령별표 15호에 따른 숙박시설(특별법에 따른 휴양펜션업)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에 따른 자동차대여사업 차고여객자동차운송사업(택시운송사업은 제외한다및 건설기계관리법에 따른 주기장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른 차고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10가구 이상 50가구 미만인 것다만읍면지역은 30가구 이상 50가구 미만인 것

너비

8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10세대 이상 50세대 미만인 것다만읍면지역은 30세대 이상 50세대 미만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4호에 따른 일반음식점으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500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5호에 따른 문화 및 집회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2천제곱미터 이상인 것(관람장은 제외한다)

건축법 시행령별표 14호에 따른 일반업무시설

건축법시행령별표 15호에 따른 숙박시설(특별법에 따른 휴양펜션업은 제외)

건축법 시행령별표 28호에 따른 장례식장으로서 분향소가 3개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50가구 이상인 것

너비

10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50세대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7호에 따른 판매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3천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12호에 따른 유스호스텔

건축법 시행령별표 18호에 따른 창고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1천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5호에 따른 문화 및 집회시설 중 관람장

너비

12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8호에 따른 운수시설

건축법시행령별표 9호에 따른 의료시설 중 종합병원

 

[결론]

번 복수정답 처리 해야한다.


공인중개사법령 및 실무

---------------------------------------------------------------------------------------------------------------------------------------------------

정지웅 교수


A형 8번 

8. 공인중개사법령상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이 첨부되어야 하는 경우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① 중개사무소 이전신고

② 중개사무소 폐업신고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⑤ 3개월을 초과하는 중개사무소 휴업신고


①②⑤번은 이상 없습니다.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시 등록증을 첨부하지 않으니 확실히 틀린 지문입니다.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공인중개사법 시행령 제18조(휴업 또는 폐업의 신고 등)

① 개업공인중개사는 3월을 초과하는 휴업, 폐업, 휴업한 중개업의 재개 또는 휴업기간의 변경을 하고자 하는 때에는 국토교통부령이 정하는 신고서에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휴업 또는 폐업의 경우에 한한다)하여 등록관청에 미리 신고하여야 한다.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


출제자는 붉은색으로 표시한 부분(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을 근거로 분사무소의 휴업신고 및 폐업신고의 경우에도 중개사무소 등록증을 첨부하는 것이 옳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휴업신고시에는 '첨부'라는 표현이 적합하지만(재개신고시 찾아와야 하니까요) 폐업신고시 등록증을 첨부하라는 것은 '첨부'보다는 '반납'에 가까운데 법령에 편의상 '첨부'라고 표현한 것이라고 봅니다. 폐업신고를 한 후에는 중개업을 할 수 없으니 등록증을 반납하라는 것이니까요.


그런데 분사무소의 폐업신고를 할 때 등록증을 첨부(반납)하면 법인의 주된 사무소를 폐업하는 것이나 마찬가지가 되는 것인데 이게 말이 되나요.

분사무소별로 휴업과 폐업이 가능하다고 규정해 두고서 분사무소의 폐업신고를 할 때 등록증을 첨부(반납)하라니요.


분사무소의 설치신고를 한 후 요건에 적합하면 '신고필증'을 교부받고 폐업신고를 할 때는 등록증을 첨부해라? 그러면 나중에 주된 사무소 폐업신고를 할 때에는 무엇을 첨부해야 하는가요. 


아무리 법령 그대로 해석하여 출제했다고 하더라도 이건 억지입니다.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서에는 중개사무소등록증이 아닌 분사무소설치신고필증을 첨부하는 것이 옳다고 해석해야 합니다.

---------------------------------------------------------------------------------------------------------------------------------------------------


한민우 교수

A형 8번

8. 공인중개사법령상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이 첨부되어야 하는 경우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① 중개사무소 이전신고

② 중개사무소 폐업신고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⑤ 3개월을 초과하는 중개사무소 휴업신고


산업인력공단은 정답을 ③번으로 하였음.

그러나 ④번도 정답이 되어야 한다. 따라서 정답은 ③,④이 되어야 한다.


【근거】

1. 본 문제는 각종 신고시에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 첨부여부를 묻는 문제이다.


2. 공인중개사법 제21조 제3항은 ‘폐업신고의 절차 등에 관하여 필요한 사항은 대통령령으로 정한다’라고 규정하고, 동법 시행령(대통령령) 제18조 제1항은 ‘폐업신고시 국토교통부령이 정하는 신고서에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여 등록관청에 미리 신고하고,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라고 규정한다. 이에 따른 동법 시행규칙(국토교통부령) 별지 제13호 서식은 부동산중개업폐업신고서를 두고, 첨부서류에 ‘휴업신고 및 폐업신고에 한하여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한다’라고 한다. 따라서, 형식적으로 해석하면 분사무소폐업신고시에도 주된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여야 하는 것으로 오해할 수 있다.


3. 그러나, 휴업 또는 폐업신고시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도록 한 것은 폐업신고한 등록증을 이용⋅제시하여 중개활동을 계속함으로써 중개의뢰인에게 피해를 줄 우려가 있기 때문에 이를 방지하기 위하여 등록증의 반납을 받는 것이다. 이는 공인중개사법 시행령 제18조 제4항 ‘제1항의 규정에 따른 중개사무소재개신고를 받은 등록관청은 반납을 받은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즉시 반환하여야 한다.’는 규정과 동법 제17조 중개사무소등록증 및 신고필증의 게시의무 규정을 보아도 명백하다. 


4. 또한, 법 규정의 기계적 해석에 따라 분사무소폐업신고신고시에 분사무소 신고필증이 아닌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해야 한다면, 법 제17조의 게시의무를 이행할 수 없게 되어 법 위반이 된다.


5. 나아가 분사무소폐업신고시에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만 하되, 폐업신고 수리 후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즉시 반환한다라고 해석한다면, 이는 반환해야 한다는 명문의 규정이 없을뿐더러,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시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는 이유도 명백하지 않고, (못믿어서)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확인만 하고 즉시 반환해야 하는 아주 기이한 결과가 된다.


6. 따라서,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시에는 주된 중개사무소 등록증이 아니라 분사무소신고필증 원본을 첨부하여야 하므로, ④번 지문도 틀린 것이 되어 복수정답으로 해야 함이 옳다.



부동산세법

---------------------------------------------------------------------------------------------------------------------------------------------------

김윤석 교수


A형 29번

29. 소득세법상 거주자의 양도소득과 관련된 다음 자료에 의한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는다)

○ 양도소득 과세표준 20,000,000

○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7,500,000

○ 양도소득 기본공제 2,500,000

○ 양도소득 산출세액 10,000,000

○ 감면율 50%


① 1,250,000원              ② 1,750,000원               ③ 2,500,000원 

④ 3,750,000원              ⑤ 5,000,000원 


이의신청사항 


(1) 출제된 문제를 살펴보면, 

​해당 출제문제를 보면, 조세특례제한법을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문제의 전제로 하였기 때문에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의 산식에 따라 접근하는 것을 출제의도로 한 것으로 판단이 되며, 아래 해당 산식에 대입하여 계산하는 문제라고 판단됩니다. 

​ 

양도소득세 감면액= 【A × (B – C)】 ÷ D × E 

A: 산출세액 

B: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C: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과세소득에서 미공제된 양도소득 기본공제 

D: 과세표준 

E: 감면율 

​ 

(2) 이의제기 근거조문 및 해당사항

​ 

① 상기 산식 C항목의 경우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 순서를 반영하여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을 보면, 양도소득금액에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 

②  출제된 문제의 양도소득 과세표준은 위 사항을 반영하면, 과세표준이 20,000,000원이므로 2,500,000만원을 더한 총 양도소득금액(감면대상소득금액 + 그 외 소득금액)은 22,500,000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상기내용을 반영하면, 해당 금액 중에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이 7,500,000원이므로 감면대상외 양도소득금액은 15,000,000원이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따라서, 감면대상외 양도소득금액(15,000,000원)에서 먼저 기본공제금액 2,500,000원을 

   공제받는 것으로 가정하면, 위의 산식에 해당하는 기본공제액은 0원이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③ 위의 내용을 반영하면,

    양도소득세 감면액= 【10,000,000원 × (7,500,000원- 0원)÷ 20,000,000원 】 × 50% = 1,875,000 원 

​ 

2.  해당 답안 (1,875,000원)은 문제의 선택지 중에 없으므로 세법 A형 29번은 출제오류가 있      는 것으로 판단되는 바,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 한다고 사려됩니다.

​--------------------------------------------------------------------------------------------------------------------------------------------------- 


강성규 교수


A형 29번

29. 소득세법상 거주자의 양도소득과 관련된 다음 자료에 의한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는다)

○ 양도소득 과세표준 20,000,000

○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7,500,000

○ 양도소득 기본공제 2,500,000

○ 양도소득 산출세액 10,000,000

○ 감면율 50%

 

① 1,250,000원 ② 1,750,000원 ③ 2,500,000

④ 3,750,000원 ⑤ 5,000,000원 

위 문제는 단서에 조세특례제한법만을 고려하지 않는다고 되어 있지만, ‘소득세법의 감면소득금액외의 금액도 고려하지 않는다’는 단서가 없으므로 전체 계산식의 오류가 있어서 정답을 특정할 수 없으므로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 합니다.


3. 소득세법 제103조 제②항 규정에 따르면 다음과 같이 규정되어 있습니다.

: 제1항(양도소득 기본공제)을 적용할 때 제95조에 따른 양도소득금액에 이 법(소득세법) 또는 「조세특례제한법」이나 그 밖의 법률에 따른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고,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 중에서는 해당 과세기간에 먼저 양도한 자산의 양도소득금액에서부터 순서대로 공제한다.


4. 출제된 문제는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의 양도소득세 감면액을 구하는 계산문제입니다.


​5. 해당문제의 단서에는 ‘단,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음’을 기재해 둔 것은 소득세법 제90조 제2항에 따른 조세특례제한법에서 '양도소득세의 감면을 양도소득금액에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을 차감하는 방식으로 규정하는 경우'를 고려하지 않도록 하기 위함으로 보입니다.


​6.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에 따른 계산식은 다음과 같습니다.

: 양도소득세 감면액= A×(B-C)/D×E


A: 제104조에 따른 양도소득 산출세액

B: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C: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

D: 제92조에 따른 양도소득 과세표준

E: 이 법 또는 다른 조세에 관한 법률에서 정한 감면율


7. 6.의 계산식 C의 양도소득 기본공제는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를 말하는 것으로서,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은 양도소득금액에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도록 하는 내용입니다.


​8. 출제된 문제의 양도소득 과세표준은 20,000,000원이므로 양도소득금액은 22,500,000원입니다. 이 중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이 7,500,000원이므로 감면대상 외의 양도소득금액은 15,000,000원이 됩니다. 따라서 감면대상 외의 양도소득금액이 기본공제금액 2,500,000원을 넘어가므로 실질적으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에 공제되는 금액은 없습니다.


​9. 그러므로 6.의 산식 C의 금액은 2,500,000원이 아닌 0원이 되어야 하고,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다음 10.과 같이 계산되어야 합니다.


​10. 양도소득세 감면액= 10,000,000×(7,500,000-0)/20,000,000×50%=1,875,000원


​11. 결론적으로 위10.에 따른 금액인 1,875,000원은 문제의 보기 중에 없으므로 세법 A형 29번은 출제오류가 있는 것으로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합니다.



 첨부파일 :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 이의신청 가능문제 분석
랜드삼  |  20-11-03  |  조회 2420

안녕하세요. 랜드삼입니다.

2020년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에 이의신청 가능성이 있는 문제에 대해

랜드삼 교수진이 정리한 내용을 공유해드립니다.


민법 및 민사특별법

---------------------------------------------------------------------------------------------------------------------------------------------------

 민법 이정환 교수


민법 A형 69번

69. 甲은 자신의 X부동산을 乙에게 매도하면서 대금채권을 丙에게 귀속시키기로 하고, 대금지급과 동시에 소유권이전등기를 해 주기로 했다. 그 후 丙은 乙에게 수익의 의사를 표시하였다. 이에 관한 설명으로 옳은 것은?(다툼이 있으면 판례에 따름)

①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있다.

② 乙이 대금지급의무를 불이행한 경우, 丙은 계약을 해제할 수 있다.

③ 甲이 乙의 채무불이행을 이유로 계약을 해제한 경우, 丙은 乙에 대하여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

④ 甲이 소유권이전등기를 지체하는 경우, 乙은 丙에 대한 대금지급을 거절할 수 없다.

⑤ 乙이 甲의 채무불이행을 이유로 계약을 해제한 경우, 乙은 이미 지급한 대금의 반환을 丙에게 청구할 수 있다.

69. 가답안 ③

이의신청 : ①도 옳은 지문이 될 수 있다.

근거

①번 지문은 ‘제3자의 권리가 생긴 후에는 당사자는 이를 변경 또는 소멸시키지 못한다.’는 민법 제541조에 의하면 두 가지의 해석이 가능하다.

(1)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제3자를 위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있다. 다만 제3자(수익자)에게 합의해제의 효력을 주장할 수 없다.

(2)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제3자를 위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없다.

이 경우 (1)로 해석을 하면 ①도 옳은 지문이 된다.

산업인력관리공단은 공인중개사 제22회 시험에서 “甲은 자기소유의 주택을 乙에게 매도하는 계약을 체결하면서 대금은 乙이 丙에게 지급하기로 하는 제3자를 위한 계약을 체결하였다. 丙이 乙에게 대금수령의 의사표시를 한 후 甲과 乙이 계약을 합의해제 하더라도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丙에게는 효력이 없다.”가 옳은 지문으로 출제된 바 있다. 이 지문에 의하면 (1)로 해석하여 출제한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①도 옳은 지문이 되어야 한다.

결론 : ①③ 복수정답


A형 79번

乙은 甲소유의 상가 건물을 甲으로부터 임차하고 인도 및 사업자등록을 마쳤다.乙의  임대차가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를 모두 고른 것은?

ㄱ.乙이 폐업한 경우

ㄴ.乙이 폐업신고 후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경우

ㄷ.丙이 乙로부터 건물을 적법하게 전차하여 직접점유하면서 丙명의로 사업자등록    을 하고 사업을 운영한  경우 


 ①ㄱ    ②ㄷ    ③ㄱ.ㄴ    ④ㄴ.ㄷ      ⑤ㄱ.ㄴ.ㄷ

79. 가답안 ②

이의신청 : ④도 답이 될 수 있다.

근거

ㄴ. 乙이 폐업신고를 한 후에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경우 기존 대항력은 상실하고 새로운 대항력이 발생한다. 따라서 폐업신고를 한 후에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하기 전 제3자에게는 대항할 수 없지만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후의 제3자에게는 대항할 수 있다. 문제에서는 제3자를 세밀하게 구분하지 않고 단순히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를 물어보고 있으므로 ㄴ.의 경우도 乙의 임대차가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에 해당할 수 있다.

결론 : 복수정답 ②④


부동산 공법

--------------------------------------------------------------------------------------------------------------------------------------------------

고상철 교수


A 50번 문제 

[문제]

50.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령상 개발행위허가의 기준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관련 인ㆍ허가 등의 의제는 고려하지 않음)

① 자금조달계획이 목적사업의 실현에 적합하도록 수립되어 있을 것

② 도시ㆍ군계획으로 경관계획이 수립되어 있는 경우에는 그에 적합할 것

③ 공유수면매립의 경우 매립목적이 도시ㆍ군계획에 적합할 것

④ 토지의 분할 및 물건을 쌓아놓는 행위에 입목의 벌채가 수반되지 아니할 것

⑤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가답안 

 

[이의제기]

1. 해당 문제는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별표 12]에 관한 문제로서 일반적인 문제가 아니라 시행령 별표에서 출제한 문제로서 매우 세부적인 부분을 출제한 문제이다.

 

2. 번 지문은 당연히 개발행위허가기준에 해당하지 않기 때문에 틀린 지문이다번 지문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라는 규정은 명확하지 않다건축물의 용도와 규모 그리고 층수가 얼마인지 그리고 주택의 호수에 따라 도로의 너비의 기준이 달라지기 때문에 단순하게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라는 표현은 명확하지 않기 때문에 해당 지문도 틀린 것으로 보아야 하므로 복수정답 처리를 해야 한다.

 

3. 근거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별표 12]의 개발행위허가기준(56조 관련)에 보면 항목 기반기설의 내용 3가지 중 다음의 (3)에 대한 부분이다.

(1) 주변의 교통소통에 지장을 초래하지 아니할 것

(2) 대지와 도로의 관계는 건축법에 적합할 것

(3) 도시·군계획조례로 정하는 건축물의 용도·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 또는 교통소통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3) 항은 도로의 너비 기준에 적합해야 한다는 것은 그 건축물의 용도가 무엇이냐에 따라 도로너비가 달라지며주택의 호수에 따라 도로의 너비기준이 달라지기 때문에 명확하게 명시 해야한다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 아니라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건축물의 용도·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이라고 해야 한다따라서 해당 번 지문 틀린지문으로 정답처리를 해야 한다.

 

4. 근거 조례

 

1) 인천광역시 도시.군계획 조례

도로의 너비 또는 교통소통에 관한 기준 (20조제4항 관련)

구 분

진입도로

너비()

기타사항

건축물의

용도규모별

연면적의 합계가 2천제곱미터 이상인

건축물(공장인 경우 3천제곱미터)

6미터 이상

(2차로)

 

11호 이상의 단독주택 및 공동주택

5미터 이상

진입도로 연장이 50미터를 초과할 경우 대기차로 설치

개발

규모별

(토지형질

변경 등)

2천제곱미터 미만

3미터 이상

2천제곱미터 이상 ~ 5천제곱미터 미만

4미터 이상

5천제곱미터 이상 ~ 1만제곱미터 미만

5미터 이상

1만제곱미터 이상

6미터 이상

(2차로)

 

 

2) 제주특별자치도 도시.군계획 조례

기반시설

⑴ 주변의 교통소통에 지장을 초래하지 아니할 것

⑵ 대지와 도로의 관계는 건축법에 맞을 것

⑶ 건축물의 용도ㆍ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ㆍ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에 관한 다음의 기준에 맞아야 하며대지의 진입부는 차량의 회전반경을 고려하여 충분한 너비를 확보할 것다만주거지역상업지역공업지역과 부속 도서지역지구단위계획구역은 제외한다.

㈎ 건축물의 용도 등에 따른 도로 기준(임대주택의 경우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완화하여 적용할 수 있다)

건축물의 용도 등

도로 기준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10가구 이상 30가구 미만인 것(읍면지역에 한정한다)

너비

6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10세대 이상 30세대 미만인 것(읍면지역에 한정한다)

건축법시행령별표 15호에 따른 숙박시설(특별법에 따른 휴양펜션업)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에 따른 자동차대여사업 차고여객자동차운송사업(택시운송사업은 제외한다및 건설기계관리법에 따른 주기장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른 차고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10가구 이상 50가구 미만인 것다만읍면지역은 30가구 이상 50가구 미만인 것

너비

8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10세대 이상 50세대 미만인 것다만읍면지역은 30세대 이상 50세대 미만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4호에 따른 일반음식점으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500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5호에 따른 문화 및 집회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2천제곱미터 이상인 것(관람장은 제외한다)

건축법 시행령별표 14호에 따른 일반업무시설

건축법시행령별표 15호에 따른 숙박시설(특별법에 따른 휴양펜션업은 제외)

건축법 시행령별표 28호에 따른 장례식장으로서 분향소가 3개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50가구 이상인 것

너비

10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50세대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7호에 따른 판매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3천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12호에 따른 유스호스텔

건축법 시행령별표 18호에 따른 창고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1천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5호에 따른 문화 및 집회시설 중 관람장

너비

12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8호에 따른 운수시설

건축법시행령별표 9호에 따른 의료시설 중 종합병원

 

[결론]

번 복수정답 처리 해야한다.


공인중개사법령 및 실무

---------------------------------------------------------------------------------------------------------------------------------------------------

정지웅 교수


A형 8번 

8. 공인중개사법령상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이 첨부되어야 하는 경우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① 중개사무소 이전신고

② 중개사무소 폐업신고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⑤ 3개월을 초과하는 중개사무소 휴업신고


①②⑤번은 이상 없습니다.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시 등록증을 첨부하지 않으니 확실히 틀린 지문입니다.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공인중개사법 시행령 제18조(휴업 또는 폐업의 신고 등)

① 개업공인중개사는 3월을 초과하는 휴업, 폐업, 휴업한 중개업의 재개 또는 휴업기간의 변경을 하고자 하는 때에는 국토교통부령이 정하는 신고서에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휴업 또는 폐업의 경우에 한한다)하여 등록관청에 미리 신고하여야 한다.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


출제자는 붉은색으로 표시한 부분(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을 근거로 분사무소의 휴업신고 및 폐업신고의 경우에도 중개사무소 등록증을 첨부하는 것이 옳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휴업신고시에는 '첨부'라는 표현이 적합하지만(재개신고시 찾아와야 하니까요) 폐업신고시 등록증을 첨부하라는 것은 '첨부'보다는 '반납'에 가까운데 법령에 편의상 '첨부'라고 표현한 것이라고 봅니다. 폐업신고를 한 후에는 중개업을 할 수 없으니 등록증을 반납하라는 것이니까요.


그런데 분사무소의 폐업신고를 할 때 등록증을 첨부(반납)하면 법인의 주된 사무소를 폐업하는 것이나 마찬가지가 되는 것인데 이게 말이 되나요.

분사무소별로 휴업과 폐업이 가능하다고 규정해 두고서 분사무소의 폐업신고를 할 때 등록증을 첨부(반납)하라니요.


분사무소의 설치신고를 한 후 요건에 적합하면 '신고필증'을 교부받고 폐업신고를 할 때는 등록증을 첨부해라? 그러면 나중에 주된 사무소 폐업신고를 할 때에는 무엇을 첨부해야 하는가요. 


아무리 법령 그대로 해석하여 출제했다고 하더라도 이건 억지입니다.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서에는 중개사무소등록증이 아닌 분사무소설치신고필증을 첨부하는 것이 옳다고 해석해야 합니다.

---------------------------------------------------------------------------------------------------------------------------------------------------


한민우 교수

A형 8번

8. 공인중개사법령상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이 첨부되어야 하는 경우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① 중개사무소 이전신고

② 중개사무소 폐업신고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⑤ 3개월을 초과하는 중개사무소 휴업신고


산업인력공단은 정답을 ③번으로 하였음.

그러나 ④번도 정답이 되어야 한다. 따라서 정답은 ③,④이 되어야 한다.


【근거】

1. 본 문제는 각종 신고시에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 첨부여부를 묻는 문제이다.


2. 공인중개사법 제21조 제3항은 ‘폐업신고의 절차 등에 관하여 필요한 사항은 대통령령으로 정한다’라고 규정하고, 동법 시행령(대통령령) 제18조 제1항은 ‘폐업신고시 국토교통부령이 정하는 신고서에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여 등록관청에 미리 신고하고,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라고 규정한다. 이에 따른 동법 시행규칙(국토교통부령) 별지 제13호 서식은 부동산중개업폐업신고서를 두고, 첨부서류에 ‘휴업신고 및 폐업신고에 한하여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한다’라고 한다. 따라서, 형식적으로 해석하면 분사무소폐업신고시에도 주된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여야 하는 것으로 오해할 수 있다.


3. 그러나, 휴업 또는 폐업신고시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도록 한 것은 폐업신고한 등록증을 이용⋅제시하여 중개활동을 계속함으로써 중개의뢰인에게 피해를 줄 우려가 있기 때문에 이를 방지하기 위하여 등록증의 반납을 받는 것이다. 이는 공인중개사법 시행령 제18조 제4항 ‘제1항의 규정에 따른 중개사무소재개신고를 받은 등록관청은 반납을 받은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즉시 반환하여야 한다.’는 규정과 동법 제17조 중개사무소등록증 및 신고필증의 게시의무 규정을 보아도 명백하다. 


4. 또한, 법 규정의 기계적 해석에 따라 분사무소폐업신고신고시에 분사무소 신고필증이 아닌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해야 한다면, 법 제17조의 게시의무를 이행할 수 없게 되어 법 위반이 된다.


5. 나아가 분사무소폐업신고시에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만 하되, 폐업신고 수리 후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즉시 반환한다라고 해석한다면, 이는 반환해야 한다는 명문의 규정이 없을뿐더러,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시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는 이유도 명백하지 않고, (못믿어서)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확인만 하고 즉시 반환해야 하는 아주 기이한 결과가 된다.


6. 따라서,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시에는 주된 중개사무소 등록증이 아니라 분사무소신고필증 원본을 첨부하여야 하므로, ④번 지문도 틀린 것이 되어 복수정답으로 해야 함이 옳다.



부동산세법

---------------------------------------------------------------------------------------------------------------------------------------------------

김윤석 교수


A형 29번

29. 소득세법상 거주자의 양도소득과 관련된 다음 자료에 의한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는다)

○ 양도소득 과세표준 20,000,000

○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7,500,000

○ 양도소득 기본공제 2,500,000

○ 양도소득 산출세액 10,000,000

○ 감면율 50%


① 1,250,000원              ② 1,750,000원               ③ 2,500,000원 

④ 3,750,000원              ⑤ 5,000,000원 


이의신청사항 


(1) 출제된 문제를 살펴보면, 

​해당 출제문제를 보면, 조세특례제한법을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문제의 전제로 하였기 때문에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의 산식에 따라 접근하는 것을 출제의도로 한 것으로 판단이 되며, 아래 해당 산식에 대입하여 계산하는 문제라고 판단됩니다. 

​ 

양도소득세 감면액= 【A × (B – C)】 ÷ D × E 

A: 산출세액 

B: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C: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과세소득에서 미공제된 양도소득 기본공제 

D: 과세표준 

E: 감면율 

​ 

(2) 이의제기 근거조문 및 해당사항

​ 

① 상기 산식 C항목의 경우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 순서를 반영하여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을 보면, 양도소득금액에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 

②  출제된 문제의 양도소득 과세표준은 위 사항을 반영하면, 과세표준이 20,000,000원이므로 2,500,000만원을 더한 총 양도소득금액(감면대상소득금액 + 그 외 소득금액)은 22,500,000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상기내용을 반영하면, 해당 금액 중에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이 7,500,000원이므로 감면대상외 양도소득금액은 15,000,000원이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따라서, 감면대상외 양도소득금액(15,000,000원)에서 먼저 기본공제금액 2,500,000원을 

   공제받는 것으로 가정하면, 위의 산식에 해당하는 기본공제액은 0원이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③ 위의 내용을 반영하면,

    양도소득세 감면액= 【10,000,000원 × (7,500,000원- 0원)÷ 20,000,000원 】 × 50% = 1,875,000 원 

​ 

2.  해당 답안 (1,875,000원)은 문제의 선택지 중에 없으므로 세법 A형 29번은 출제오류가 있      는 것으로 판단되는 바,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 한다고 사려됩니다.

​--------------------------------------------------------------------------------------------------------------------------------------------------- 


강성규 교수


A형 29번

29. 소득세법상 거주자의 양도소득과 관련된 다음 자료에 의한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는다)

○ 양도소득 과세표준 20,000,000

○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7,500,000

○ 양도소득 기본공제 2,500,000

○ 양도소득 산출세액 10,000,000

○ 감면율 50%

 

① 1,250,000원 ② 1,750,000원 ③ 2,500,000

④ 3,750,000원 ⑤ 5,000,000원 

위 문제는 단서에 조세특례제한법만을 고려하지 않는다고 되어 있지만, ‘소득세법의 감면소득금액외의 금액도 고려하지 않는다’는 단서가 없으므로 전체 계산식의 오류가 있어서 정답을 특정할 수 없으므로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 합니다.


3. 소득세법 제103조 제②항 규정에 따르면 다음과 같이 규정되어 있습니다.

: 제1항(양도소득 기본공제)을 적용할 때 제95조에 따른 양도소득금액에 이 법(소득세법) 또는 「조세특례제한법」이나 그 밖의 법률에 따른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고,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 중에서는 해당 과세기간에 먼저 양도한 자산의 양도소득금액에서부터 순서대로 공제한다.


4. 출제된 문제는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의 양도소득세 감면액을 구하는 계산문제입니다.


​5. 해당문제의 단서에는 ‘단,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음’을 기재해 둔 것은 소득세법 제90조 제2항에 따른 조세특례제한법에서 '양도소득세의 감면을 양도소득금액에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을 차감하는 방식으로 규정하는 경우'를 고려하지 않도록 하기 위함으로 보입니다.


​6.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에 따른 계산식은 다음과 같습니다.

: 양도소득세 감면액= A×(B-C)/D×E


A: 제104조에 따른 양도소득 산출세액

B: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C: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

D: 제92조에 따른 양도소득 과세표준

E: 이 법 또는 다른 조세에 관한 법률에서 정한 감면율


7. 6.의 계산식 C의 양도소득 기본공제는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를 말하는 것으로서,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은 양도소득금액에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도록 하는 내용입니다.


​8. 출제된 문제의 양도소득 과세표준은 20,000,000원이므로 양도소득금액은 22,500,000원입니다. 이 중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이 7,500,000원이므로 감면대상 외의 양도소득금액은 15,000,000원이 됩니다. 따라서 감면대상 외의 양도소득금액이 기본공제금액 2,500,000원을 넘어가므로 실질적으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에 공제되는 금액은 없습니다.


​9. 그러므로 6.의 산식 C의 금액은 2,500,000원이 아닌 0원이 되어야 하고,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다음 10.과 같이 계산되어야 합니다.


​10. 양도소득세 감면액= 10,000,000×(7,500,000-0)/20,000,000×50%=1,875,000원


​11. 결론적으로 위10.에 따른 금액인 1,875,000원은 문제의 보기 중에 없으므로 세법 A형 29번은 출제오류가 있는 것으로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합니다.



 
   

∧ 이전글 [공인중개사] 2020년 제31회 공인중개사 시험후기 이벤트 당첨자 안내
∨ 다음글부동산공법 시험 총평 고상철교수님

공지사항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 이의신청 가능문제 분석
작성자  : 랜드삼  land3go@gmail.com 작성일  : 20-11-03 조회수  : 2420

안녕하세요. 랜드삼입니다.

2020년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에 이의신청 가능성이 있는 문제에 대해

랜드삼 교수진이 정리한 내용을 공유해드립니다.


민법 및 민사특별법

---------------------------------------------------------------------------------------------------------------------------------------------------

 민법 이정환 교수


민법 A형 69번

69. 甲은 자신의 X부동산을 乙에게 매도하면서 대금채권을 丙에게 귀속시키기로 하고, 대금지급과 동시에 소유권이전등기를 해 주기로 했다. 그 후 丙은 乙에게 수익의 의사를 표시하였다. 이에 관한 설명으로 옳은 것은?(다툼이 있으면 판례에 따름)

①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있다.

② 乙이 대금지급의무를 불이행한 경우, 丙은 계약을 해제할 수 있다.

③ 甲이 乙의 채무불이행을 이유로 계약을 해제한 경우, 丙은 乙에 대하여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

④ 甲이 소유권이전등기를 지체하는 경우, 乙은 丙에 대한 대금지급을 거절할 수 없다.

⑤ 乙이 甲의 채무불이행을 이유로 계약을 해제한 경우, 乙은 이미 지급한 대금의 반환을 丙에게 청구할 수 있다.

69. 가답안 ③

이의신청 : ①도 옳은 지문이 될 수 있다.

근거

①번 지문은 ‘제3자의 권리가 생긴 후에는 당사자는 이를 변경 또는 소멸시키지 못한다.’는 민법 제541조에 의하면 두 가지의 해석이 가능하다.

(1)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제3자를 위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있다. 다만 제3자(수익자)에게 합의해제의 효력을 주장할 수 없다.

(2)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제3자를 위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없다.

이 경우 (1)로 해석을 하면 ①도 옳은 지문이 된다.

산업인력관리공단은 공인중개사 제22회 시험에서 “甲은 자기소유의 주택을 乙에게 매도하는 계약을 체결하면서 대금은 乙이 丙에게 지급하기로 하는 제3자를 위한 계약을 체결하였다. 丙이 乙에게 대금수령의 의사표시를 한 후 甲과 乙이 계약을 합의해제 하더라도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丙에게는 효력이 없다.”가 옳은 지문으로 출제된 바 있다. 이 지문에 의하면 (1)로 해석하여 출제한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①도 옳은 지문이 되어야 한다.

결론 : ①③ 복수정답


A형 79번

乙은 甲소유의 상가 건물을 甲으로부터 임차하고 인도 및 사업자등록을 마쳤다.乙의  임대차가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를 모두 고른 것은?

ㄱ.乙이 폐업한 경우

ㄴ.乙이 폐업신고 후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경우

ㄷ.丙이 乙로부터 건물을 적법하게 전차하여 직접점유하면서 丙명의로 사업자등록    을 하고 사업을 운영한  경우 


 ①ㄱ    ②ㄷ    ③ㄱ.ㄴ    ④ㄴ.ㄷ      ⑤ㄱ.ㄴ.ㄷ

79. 가답안 ②

이의신청 : ④도 답이 될 수 있다.

근거

ㄴ. 乙이 폐업신고를 한 후에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경우 기존 대항력은 상실하고 새로운 대항력이 발생한다. 따라서 폐업신고를 한 후에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하기 전 제3자에게는 대항할 수 없지만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후의 제3자에게는 대항할 수 있다. 문제에서는 제3자를 세밀하게 구분하지 않고 단순히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를 물어보고 있으므로 ㄴ.의 경우도 乙의 임대차가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에 해당할 수 있다.

결론 : 복수정답 ②④


부동산 공법

--------------------------------------------------------------------------------------------------------------------------------------------------

고상철 교수


A 50번 문제 

[문제]

50.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령상 개발행위허가의 기준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관련 인ㆍ허가 등의 의제는 고려하지 않음)

① 자금조달계획이 목적사업의 실현에 적합하도록 수립되어 있을 것

② 도시ㆍ군계획으로 경관계획이 수립되어 있는 경우에는 그에 적합할 것

③ 공유수면매립의 경우 매립목적이 도시ㆍ군계획에 적합할 것

④ 토지의 분할 및 물건을 쌓아놓는 행위에 입목의 벌채가 수반되지 아니할 것

⑤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가답안 

 

[이의제기]

1. 해당 문제는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별표 12]에 관한 문제로서 일반적인 문제가 아니라 시행령 별표에서 출제한 문제로서 매우 세부적인 부분을 출제한 문제이다.

 

2. 번 지문은 당연히 개발행위허가기준에 해당하지 않기 때문에 틀린 지문이다번 지문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라는 규정은 명확하지 않다건축물의 용도와 규모 그리고 층수가 얼마인지 그리고 주택의 호수에 따라 도로의 너비의 기준이 달라지기 때문에 단순하게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라는 표현은 명확하지 않기 때문에 해당 지문도 틀린 것으로 보아야 하므로 복수정답 처리를 해야 한다.

 

3. 근거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별표 12]의 개발행위허가기준(56조 관련)에 보면 항목 기반기설의 내용 3가지 중 다음의 (3)에 대한 부분이다.

(1) 주변의 교통소통에 지장을 초래하지 아니할 것

(2) 대지와 도로의 관계는 건축법에 적합할 것

(3) 도시·군계획조례로 정하는 건축물의 용도·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 또는 교통소통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3) 항은 도로의 너비 기준에 적합해야 한다는 것은 그 건축물의 용도가 무엇이냐에 따라 도로너비가 달라지며주택의 호수에 따라 도로의 너비기준이 달라지기 때문에 명확하게 명시 해야한다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 아니라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건축물의 용도·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이라고 해야 한다따라서 해당 번 지문 틀린지문으로 정답처리를 해야 한다.

 

4. 근거 조례

 

1) 인천광역시 도시.군계획 조례

도로의 너비 또는 교통소통에 관한 기준 (20조제4항 관련)

구 분

진입도로

너비()

기타사항

건축물의

용도규모별

연면적의 합계가 2천제곱미터 이상인

건축물(공장인 경우 3천제곱미터)

6미터 이상

(2차로)

 

11호 이상의 단독주택 및 공동주택

5미터 이상

진입도로 연장이 50미터를 초과할 경우 대기차로 설치

개발

규모별

(토지형질

변경 등)

2천제곱미터 미만

3미터 이상

2천제곱미터 이상 ~ 5천제곱미터 미만

4미터 이상

5천제곱미터 이상 ~ 1만제곱미터 미만

5미터 이상

1만제곱미터 이상

6미터 이상

(2차로)

 

 

2) 제주특별자치도 도시.군계획 조례

기반시설

⑴ 주변의 교통소통에 지장을 초래하지 아니할 것

⑵ 대지와 도로의 관계는 건축법에 맞을 것

⑶ 건축물의 용도ㆍ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ㆍ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에 관한 다음의 기준에 맞아야 하며대지의 진입부는 차량의 회전반경을 고려하여 충분한 너비를 확보할 것다만주거지역상업지역공업지역과 부속 도서지역지구단위계획구역은 제외한다.

㈎ 건축물의 용도 등에 따른 도로 기준(임대주택의 경우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완화하여 적용할 수 있다)

건축물의 용도 등

도로 기준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10가구 이상 30가구 미만인 것(읍면지역에 한정한다)

너비

6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10세대 이상 30세대 미만인 것(읍면지역에 한정한다)

건축법시행령별표 15호에 따른 숙박시설(특별법에 따른 휴양펜션업)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에 따른 자동차대여사업 차고여객자동차운송사업(택시운송사업은 제외한다및 건설기계관리법에 따른 주기장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른 차고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10가구 이상 50가구 미만인 것다만읍면지역은 30가구 이상 50가구 미만인 것

너비

8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10세대 이상 50세대 미만인 것다만읍면지역은 30세대 이상 50세대 미만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4호에 따른 일반음식점으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500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5호에 따른 문화 및 집회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2천제곱미터 이상인 것(관람장은 제외한다)

건축법 시행령별표 14호에 따른 일반업무시설

건축법시행령별표 15호에 따른 숙박시설(특별법에 따른 휴양펜션업은 제외)

건축법 시행령별표 28호에 따른 장례식장으로서 분향소가 3개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50가구 이상인 것

너비

10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50세대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7호에 따른 판매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3천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12호에 따른 유스호스텔

건축법 시행령별표 18호에 따른 창고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1천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5호에 따른 문화 및 집회시설 중 관람장

너비

12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8호에 따른 운수시설

건축법시행령별표 9호에 따른 의료시설 중 종합병원

 

[결론]

번 복수정답 처리 해야한다.


공인중개사법령 및 실무

---------------------------------------------------------------------------------------------------------------------------------------------------

정지웅 교수


A형 8번 

8. 공인중개사법령상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이 첨부되어야 하는 경우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① 중개사무소 이전신고

② 중개사무소 폐업신고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⑤ 3개월을 초과하는 중개사무소 휴업신고


①②⑤번은 이상 없습니다.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시 등록증을 첨부하지 않으니 확실히 틀린 지문입니다.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공인중개사법 시행령 제18조(휴업 또는 폐업의 신고 등)

① 개업공인중개사는 3월을 초과하는 휴업, 폐업, 휴업한 중개업의 재개 또는 휴업기간의 변경을 하고자 하는 때에는 국토교통부령이 정하는 신고서에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휴업 또는 폐업의 경우에 한한다)하여 등록관청에 미리 신고하여야 한다.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


출제자는 붉은색으로 표시한 부분(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을 근거로 분사무소의 휴업신고 및 폐업신고의 경우에도 중개사무소 등록증을 첨부하는 것이 옳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휴업신고시에는 '첨부'라는 표현이 적합하지만(재개신고시 찾아와야 하니까요) 폐업신고시 등록증을 첨부하라는 것은 '첨부'보다는 '반납'에 가까운데 법령에 편의상 '첨부'라고 표현한 것이라고 봅니다. 폐업신고를 한 후에는 중개업을 할 수 없으니 등록증을 반납하라는 것이니까요.


그런데 분사무소의 폐업신고를 할 때 등록증을 첨부(반납)하면 법인의 주된 사무소를 폐업하는 것이나 마찬가지가 되는 것인데 이게 말이 되나요.

분사무소별로 휴업과 폐업이 가능하다고 규정해 두고서 분사무소의 폐업신고를 할 때 등록증을 첨부(반납)하라니요.


분사무소의 설치신고를 한 후 요건에 적합하면 '신고필증'을 교부받고 폐업신고를 할 때는 등록증을 첨부해라? 그러면 나중에 주된 사무소 폐업신고를 할 때에는 무엇을 첨부해야 하는가요. 


아무리 법령 그대로 해석하여 출제했다고 하더라도 이건 억지입니다.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서에는 중개사무소등록증이 아닌 분사무소설치신고필증을 첨부하는 것이 옳다고 해석해야 합니다.

---------------------------------------------------------------------------------------------------------------------------------------------------


한민우 교수

A형 8번

8. 공인중개사법령상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이 첨부되어야 하는 경우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① 중개사무소 이전신고

② 중개사무소 폐업신고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⑤ 3개월을 초과하는 중개사무소 휴업신고


산업인력공단은 정답을 ③번으로 하였음.

그러나 ④번도 정답이 되어야 한다. 따라서 정답은 ③,④이 되어야 한다.


【근거】

1. 본 문제는 각종 신고시에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 첨부여부를 묻는 문제이다.


2. 공인중개사법 제21조 제3항은 ‘폐업신고의 절차 등에 관하여 필요한 사항은 대통령령으로 정한다’라고 규정하고, 동법 시행령(대통령령) 제18조 제1항은 ‘폐업신고시 국토교통부령이 정하는 신고서에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여 등록관청에 미리 신고하고,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라고 규정한다. 이에 따른 동법 시행규칙(국토교통부령) 별지 제13호 서식은 부동산중개업폐업신고서를 두고, 첨부서류에 ‘휴업신고 및 폐업신고에 한하여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한다’라고 한다. 따라서, 형식적으로 해석하면 분사무소폐업신고시에도 주된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여야 하는 것으로 오해할 수 있다.


3. 그러나, 휴업 또는 폐업신고시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도록 한 것은 폐업신고한 등록증을 이용⋅제시하여 중개활동을 계속함으로써 중개의뢰인에게 피해를 줄 우려가 있기 때문에 이를 방지하기 위하여 등록증의 반납을 받는 것이다. 이는 공인중개사법 시행령 제18조 제4항 ‘제1항의 규정에 따른 중개사무소재개신고를 받은 등록관청은 반납을 받은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즉시 반환하여야 한다.’는 규정과 동법 제17조 중개사무소등록증 및 신고필증의 게시의무 규정을 보아도 명백하다. 


4. 또한, 법 규정의 기계적 해석에 따라 분사무소폐업신고신고시에 분사무소 신고필증이 아닌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해야 한다면, 법 제17조의 게시의무를 이행할 수 없게 되어 법 위반이 된다.


5. 나아가 분사무소폐업신고시에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만 하되, 폐업신고 수리 후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즉시 반환한다라고 해석한다면, 이는 반환해야 한다는 명문의 규정이 없을뿐더러,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시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는 이유도 명백하지 않고, (못믿어서)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확인만 하고 즉시 반환해야 하는 아주 기이한 결과가 된다.


6. 따라서,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시에는 주된 중개사무소 등록증이 아니라 분사무소신고필증 원본을 첨부하여야 하므로, ④번 지문도 틀린 것이 되어 복수정답으로 해야 함이 옳다.



부동산세법

---------------------------------------------------------------------------------------------------------------------------------------------------

김윤석 교수


A형 29번

29. 소득세법상 거주자의 양도소득과 관련된 다음 자료에 의한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는다)

○ 양도소득 과세표준 20,000,000

○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7,500,000

○ 양도소득 기본공제 2,500,000

○ 양도소득 산출세액 10,000,000

○ 감면율 50%


① 1,250,000원              ② 1,750,000원               ③ 2,500,000원 

④ 3,750,000원              ⑤ 5,000,000원 


이의신청사항 


(1) 출제된 문제를 살펴보면, 

​해당 출제문제를 보면, 조세특례제한법을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문제의 전제로 하였기 때문에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의 산식에 따라 접근하는 것을 출제의도로 한 것으로 판단이 되며, 아래 해당 산식에 대입하여 계산하는 문제라고 판단됩니다. 

​ 

양도소득세 감면액= 【A × (B – C)】 ÷ D × E 

A: 산출세액 

B: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C: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과세소득에서 미공제된 양도소득 기본공제 

D: 과세표준 

E: 감면율 

​ 

(2) 이의제기 근거조문 및 해당사항

​ 

① 상기 산식 C항목의 경우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 순서를 반영하여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을 보면, 양도소득금액에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 

②  출제된 문제의 양도소득 과세표준은 위 사항을 반영하면, 과세표준이 20,000,000원이므로 2,500,000만원을 더한 총 양도소득금액(감면대상소득금액 + 그 외 소득금액)은 22,500,000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상기내용을 반영하면, 해당 금액 중에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이 7,500,000원이므로 감면대상외 양도소득금액은 15,000,000원이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따라서, 감면대상외 양도소득금액(15,000,000원)에서 먼저 기본공제금액 2,500,000원을 

   공제받는 것으로 가정하면, 위의 산식에 해당하는 기본공제액은 0원이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③ 위의 내용을 반영하면,

    양도소득세 감면액= 【10,000,000원 × (7,500,000원- 0원)÷ 20,000,000원 】 × 50% = 1,875,000 원 

​ 

2.  해당 답안 (1,875,000원)은 문제의 선택지 중에 없으므로 세법 A형 29번은 출제오류가 있      는 것으로 판단되는 바,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 한다고 사려됩니다.

​--------------------------------------------------------------------------------------------------------------------------------------------------- 


강성규 교수


A형 29번

29. 소득세법상 거주자의 양도소득과 관련된 다음 자료에 의한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는다)

○ 양도소득 과세표준 20,000,000

○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7,500,000

○ 양도소득 기본공제 2,500,000

○ 양도소득 산출세액 10,000,000

○ 감면율 50%

 

① 1,250,000원 ② 1,750,000원 ③ 2,500,000

④ 3,750,000원 ⑤ 5,000,000원 

위 문제는 단서에 조세특례제한법만을 고려하지 않는다고 되어 있지만, ‘소득세법의 감면소득금액외의 금액도 고려하지 않는다’는 단서가 없으므로 전체 계산식의 오류가 있어서 정답을 특정할 수 없으므로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 합니다.


3. 소득세법 제103조 제②항 규정에 따르면 다음과 같이 규정되어 있습니다.

: 제1항(양도소득 기본공제)을 적용할 때 제95조에 따른 양도소득금액에 이 법(소득세법) 또는 「조세특례제한법」이나 그 밖의 법률에 따른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고,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 중에서는 해당 과세기간에 먼저 양도한 자산의 양도소득금액에서부터 순서대로 공제한다.


4. 출제된 문제는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의 양도소득세 감면액을 구하는 계산문제입니다.


​5. 해당문제의 단서에는 ‘단,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음’을 기재해 둔 것은 소득세법 제90조 제2항에 따른 조세특례제한법에서 '양도소득세의 감면을 양도소득금액에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을 차감하는 방식으로 규정하는 경우'를 고려하지 않도록 하기 위함으로 보입니다.


​6.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에 따른 계산식은 다음과 같습니다.

: 양도소득세 감면액= A×(B-C)/D×E


A: 제104조에 따른 양도소득 산출세액

B: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C: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

D: 제92조에 따른 양도소득 과세표준

E: 이 법 또는 다른 조세에 관한 법률에서 정한 감면율


7. 6.의 계산식 C의 양도소득 기본공제는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를 말하는 것으로서,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은 양도소득금액에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도록 하는 내용입니다.


​8. 출제된 문제의 양도소득 과세표준은 20,000,000원이므로 양도소득금액은 22,500,000원입니다. 이 중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이 7,500,000원이므로 감면대상 외의 양도소득금액은 15,000,000원이 됩니다. 따라서 감면대상 외의 양도소득금액이 기본공제금액 2,500,000원을 넘어가므로 실질적으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에 공제되는 금액은 없습니다.


​9. 그러므로 6.의 산식 C의 금액은 2,500,000원이 아닌 0원이 되어야 하고,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다음 10.과 같이 계산되어야 합니다.


​10. 양도소득세 감면액= 10,000,000×(7,500,000-0)/20,000,000×50%=1,875,000원


​11. 결론적으로 위10.에 따른 금액인 1,875,000원은 문제의 보기 중에 없으므로 세법 A형 29번은 출제오류가 있는 것으로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합니다.



 첨부파일 :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 이의신청 가능문제 분석
랜드삼  |  20-11-03  |  조회 2420

안녕하세요. 랜드삼입니다.

2020년 제 31회 공인중개사 시험에 이의신청 가능성이 있는 문제에 대해

랜드삼 교수진이 정리한 내용을 공유해드립니다.


민법 및 민사특별법

---------------------------------------------------------------------------------------------------------------------------------------------------

 민법 이정환 교수


민법 A형 69번

69. 甲은 자신의 X부동산을 乙에게 매도하면서 대금채권을 丙에게 귀속시키기로 하고, 대금지급과 동시에 소유권이전등기를 해 주기로 했다. 그 후 丙은 乙에게 수익의 의사를 표시하였다. 이에 관한 설명으로 옳은 것은?(다툼이 있으면 판례에 따름)

①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있다.

② 乙이 대금지급의무를 불이행한 경우, 丙은 계약을 해제할 수 있다.

③ 甲이 乙의 채무불이행을 이유로 계약을 해제한 경우, 丙은 乙에 대하여 손해배상을 청구할 수 있다.

④ 甲이 소유권이전등기를 지체하는 경우, 乙은 丙에 대한 대금지급을 거절할 수 없다.

⑤ 乙이 甲의 채무불이행을 이유로 계약을 해제한 경우, 乙은 이미 지급한 대금의 반환을 丙에게 청구할 수 있다.

69. 가답안 ③

이의신청 : ①도 옳은 지문이 될 수 있다.

근거

①번 지문은 ‘제3자의 권리가 생긴 후에는 당사자는 이를 변경 또는 소멸시키지 못한다.’는 민법 제541조에 의하면 두 가지의 해석이 가능하다.

(1)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제3자를 위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있다. 다만 제3자(수익자)에게 합의해제의 효력을 주장할 수 없다.

(2) 甲과 乙은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제3자를 위한 계약을 합의해제 할 수 없다.

이 경우 (1)로 해석을 하면 ①도 옳은 지문이 된다.

산업인력관리공단은 공인중개사 제22회 시험에서 “甲은 자기소유의 주택을 乙에게 매도하는 계약을 체결하면서 대금은 乙이 丙에게 지급하기로 하는 제3자를 위한 계약을 체결하였다. 丙이 乙에게 대금수령의 의사표시를 한 후 甲과 乙이 계약을 합의해제 하더라도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丙에게는 효력이 없다.”가 옳은 지문으로 출제된 바 있다. 이 지문에 의하면 (1)로 해석하여 출제한 것으로 보인다. 따라서 ①도 옳은 지문이 되어야 한다.

결론 : ①③ 복수정답


A형 79번

乙은 甲소유의 상가 건물을 甲으로부터 임차하고 인도 및 사업자등록을 마쳤다.乙의  임대차가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를 모두 고른 것은?

ㄱ.乙이 폐업한 경우

ㄴ.乙이 폐업신고 후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경우

ㄷ.丙이 乙로부터 건물을 적법하게 전차하여 직접점유하면서 丙명의로 사업자등록    을 하고 사업을 운영한  경우 


 ①ㄱ    ②ㄷ    ③ㄱ.ㄴ    ④ㄴ.ㄷ      ⑤ㄱ.ㄴ.ㄷ

79. 가답안 ②

이의신청 : ④도 답이 될 수 있다.

근거

ㄴ. 乙이 폐업신고를 한 후에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경우 기존 대항력은 상실하고 새로운 대항력이 발생한다. 따라서 폐업신고를 한 후에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하기 전 제3자에게는 대항할 수 없지만 다시 같은 상호 및 등록번호로 사업자등록을 한 후의 제3자에게는 대항할 수 있다. 문제에서는 제3자를 세밀하게 구분하지 않고 단순히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를 물어보고 있으므로 ㄴ.의 경우도 乙의 임대차가 제3자에 대하여 효력이 있는 경우에 해당할 수 있다.

결론 : 복수정답 ②④


부동산 공법

--------------------------------------------------------------------------------------------------------------------------------------------------

고상철 교수


A 50번 문제 

[문제]

50.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령상 개발행위허가의 기준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관련 인ㆍ허가 등의 의제는 고려하지 않음)

① 자금조달계획이 목적사업의 실현에 적합하도록 수립되어 있을 것

② 도시ㆍ군계획으로 경관계획이 수립되어 있는 경우에는 그에 적합할 것

③ 공유수면매립의 경우 매립목적이 도시ㆍ군계획에 적합할 것

④ 토지의 분할 및 물건을 쌓아놓는 행위에 입목의 벌채가 수반되지 아니할 것

⑤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가답안 

 

[이의제기]

1. 해당 문제는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별표 12]에 관한 문제로서 일반적인 문제가 아니라 시행령 별표에서 출제한 문제로서 매우 세부적인 부분을 출제한 문제이다.

 

2. 번 지문은 당연히 개발행위허가기준에 해당하지 않기 때문에 틀린 지문이다번 지문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라는 규정은 명확하지 않다건축물의 용도와 규모 그리고 층수가 얼마인지 그리고 주택의 호수에 따라 도로의 너비의 기준이 달라지기 때문에 단순하게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라는 표현은 명확하지 않기 때문에 해당 지문도 틀린 것으로 보아야 하므로 복수정답 처리를 해야 한다.

 

3. 근거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 시행령 [별표 12]의 개발행위허가기준(56조 관련)에 보면 항목 기반기설의 내용 3가지 중 다음의 (3)에 대한 부분이다.

(1) 주변의 교통소통에 지장을 초래하지 아니할 것

(2) 대지와 도로의 관계는 건축법에 적합할 것

(3) 도시·군계획조례로 정하는 건축물의 용도·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 또는 교통소통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3) 항은 도로의 너비 기준에 적합해야 한다는 것은 그 건축물의 용도가 무엇이냐에 따라 도로너비가 달라지며주택의 호수에 따라 도로의 너비기준이 달라지기 때문에 명확하게 명시 해야한다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이 아니라 도시ㆍ군계획조례로 정하는 건축물의 용도·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에 관한 기준에 적합할 것” 이라고 해야 한다따라서 해당 번 지문 틀린지문으로 정답처리를 해야 한다.

 

4. 근거 조례

 

1) 인천광역시 도시.군계획 조례

도로의 너비 또는 교통소통에 관한 기준 (20조제4항 관련)

구 분

진입도로

너비()

기타사항

건축물의

용도규모별

연면적의 합계가 2천제곱미터 이상인

건축물(공장인 경우 3천제곱미터)

6미터 이상

(2차로)

 

11호 이상의 단독주택 및 공동주택

5미터 이상

진입도로 연장이 50미터를 초과할 경우 대기차로 설치

개발

규모별

(토지형질

변경 등)

2천제곱미터 미만

3미터 이상

2천제곱미터 이상 ~ 5천제곱미터 미만

4미터 이상

5천제곱미터 이상 ~ 1만제곱미터 미만

5미터 이상

1만제곱미터 이상

6미터 이상

(2차로)

 

 

2) 제주특별자치도 도시.군계획 조례

기반시설

⑴ 주변의 교통소통에 지장을 초래하지 아니할 것

⑵ 대지와 도로의 관계는 건축법에 맞을 것

⑶ 건축물의 용도ㆍ규모(대지의 규모를 포함한다)ㆍ층수 또는 주택호수 등에 따른 도로의 너비에 관한 다음의 기준에 맞아야 하며대지의 진입부는 차량의 회전반경을 고려하여 충분한 너비를 확보할 것다만주거지역상업지역공업지역과 부속 도서지역지구단위계획구역은 제외한다.

㈎ 건축물의 용도 등에 따른 도로 기준(임대주택의 경우 도시계획위원회 심의를 거쳐 완화하여 적용할 수 있다)

건축물의 용도 등

도로 기준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10가구 이상 30가구 미만인 것(읍면지역에 한정한다)

너비

6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10세대 이상 30세대 미만인 것(읍면지역에 한정한다)

건축법시행령별표 15호에 따른 숙박시설(특별법에 따른 휴양펜션업)

여객자동차운수사업법에 따른 자동차대여사업 차고여객자동차운송사업(택시운송사업은 제외한다및 건설기계관리법에 따른 주기장

화물자동차 운수사업법에 따른 차고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10가구 이상 50가구 미만인 것다만읍면지역은 30가구 이상 50가구 미만인 것

너비

8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10세대 이상 50세대 미만인 것다만읍면지역은 30세대 이상 50세대 미만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4호에 따른 일반음식점으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500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5호에 따른 문화 및 집회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2천제곱미터 이상인 것(관람장은 제외한다)

건축법 시행령별표 14호에 따른 일반업무시설

건축법시행령별표 15호에 따른 숙박시설(특별법에 따른 휴양펜션업은 제외)

건축법 시행령별표 28호에 따른 장례식장으로서 분향소가 3개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1호에 따른 단독주택으로서 50가구 이상인 것

너비

10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2호에 따른 공동주택으로서 50세대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7호에 따른 판매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3천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12호에 따른 유스호스텔

건축법 시행령별표 18호에 따른 창고시설로서 바닥면적의 합계가 1천제곱미터 이상인 것

건축법시행령별표 5호에 따른 문화 및 집회시설 중 관람장

너비

12미터 이상

건축법시행령별표 8호에 따른 운수시설

건축법시행령별표 9호에 따른 의료시설 중 종합병원

 

[결론]

번 복수정답 처리 해야한다.


공인중개사법령 및 실무

---------------------------------------------------------------------------------------------------------------------------------------------------

정지웅 교수


A형 8번 

8. 공인중개사법령상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이 첨부되어야 하는 경우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① 중개사무소 이전신고

② 중개사무소 폐업신고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⑤ 3개월을 초과하는 중개사무소 휴업신고


①②⑤번은 이상 없습니다.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시 등록증을 첨부하지 않으니 확실히 틀린 지문입니다.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공인중개사법 시행령 제18조(휴업 또는 폐업의 신고 등)

① 개업공인중개사는 3월을 초과하는 휴업, 폐업, 휴업한 중개업의 재개 또는 휴업기간의 변경을 하고자 하는 때에는 국토교통부령이 정하는 신고서에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휴업 또는 폐업의 경우에 한한다)하여 등록관청에 미리 신고하여야 한다.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


출제자는 붉은색으로 표시한 부분(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을 근거로 분사무소의 휴업신고 및 폐업신고의 경우에도 중개사무소 등록증을 첨부하는 것이 옳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휴업신고시에는 '첨부'라는 표현이 적합하지만(재개신고시 찾아와야 하니까요) 폐업신고시 등록증을 첨부하라는 것은 '첨부'보다는 '반납'에 가까운데 법령에 편의상 '첨부'라고 표현한 것이라고 봅니다. 폐업신고를 한 후에는 중개업을 할 수 없으니 등록증을 반납하라는 것이니까요.


그런데 분사무소의 폐업신고를 할 때 등록증을 첨부(반납)하면 법인의 주된 사무소를 폐업하는 것이나 마찬가지가 되는 것인데 이게 말이 되나요.

분사무소별로 휴업과 폐업이 가능하다고 규정해 두고서 분사무소의 폐업신고를 할 때 등록증을 첨부(반납)하라니요.


분사무소의 설치신고를 한 후 요건에 적합하면 '신고필증'을 교부받고 폐업신고를 할 때는 등록증을 첨부해라? 그러면 나중에 주된 사무소 폐업신고를 할 때에는 무엇을 첨부해야 하는가요. 


아무리 법령 그대로 해석하여 출제했다고 하더라도 이건 억지입니다.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서에는 중개사무소등록증이 아닌 분사무소설치신고필증을 첨부하는 것이 옳다고 해석해야 합니다.

---------------------------------------------------------------------------------------------------------------------------------------------------


한민우 교수

A형 8번

8. 공인중개사법령상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이 첨부되어야 하는 경우에 해당하지 않는 것은?

① 중개사무소 이전신고

② 중개사무소 폐업신고

③ 분사무소 설치신고

④ 분사무소 폐업신고

⑤ 3개월을 초과하는 중개사무소 휴업신고


산업인력공단은 정답을 ③번으로 하였음.

그러나 ④번도 정답이 되어야 한다. 따라서 정답은 ③,④이 되어야 한다.


【근거】

1. 본 문제는 각종 신고시에 ‘중개사무소등록증’ 원본 또는 사본 첨부여부를 묻는 문제이다.


2. 공인중개사법 제21조 제3항은 ‘폐업신고의 절차 등에 관하여 필요한 사항은 대통령령으로 정한다’라고 규정하고, 동법 시행령(대통령령) 제18조 제1항은 ‘폐업신고시 국토교통부령이 정하는 신고서에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여 등록관청에 미리 신고하고, 법인인 개업공인중개사의 분사무소의 경우에도 또한 같다’라고 규정한다. 이에 따른 동법 시행규칙(국토교통부령) 별지 제13호 서식은 부동산중개업폐업신고서를 두고, 첨부서류에 ‘휴업신고 및 폐업신고에 한하여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한다’라고 한다. 따라서, 형식적으로 해석하면 분사무소폐업신고시에도 주된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여야 하는 것으로 오해할 수 있다.


3. 그러나, 휴업 또는 폐업신고시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도록 한 것은 폐업신고한 등록증을 이용⋅제시하여 중개활동을 계속함으로써 중개의뢰인에게 피해를 줄 우려가 있기 때문에 이를 방지하기 위하여 등록증의 반납을 받는 것이다. 이는 공인중개사법 시행령 제18조 제4항 ‘제1항의 규정에 따른 중개사무소재개신고를 받은 등록관청은 반납을 받은 중개사무소등록증을 즉시 반환하여야 한다.’는 규정과 동법 제17조 중개사무소등록증 및 신고필증의 게시의무 규정을 보아도 명백하다. 


4. 또한, 법 규정의 기계적 해석에 따라 분사무소폐업신고신고시에 분사무소 신고필증이 아닌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해야 한다면, 법 제17조의 게시의무를 이행할 수 없게 되어 법 위반이 된다.


5. 나아가 분사무소폐업신고시에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만 하되, 폐업신고 수리 후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즉시 반환한다라고 해석한다면, 이는 반환해야 한다는 명문의 규정이 없을뿐더러,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시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첨부하는 이유도 명백하지 않고, (못믿어서) 주된 사무소등록증을 확인만 하고 즉시 반환해야 하는 아주 기이한 결과가 된다.


6. 따라서, 분사무소의 폐업신고시에는 주된 중개사무소 등록증이 아니라 분사무소신고필증 원본을 첨부하여야 하므로, ④번 지문도 틀린 것이 되어 복수정답으로 해야 함이 옳다.



부동산세법

---------------------------------------------------------------------------------------------------------------------------------------------------

김윤석 교수


A형 29번

29. 소득세법상 거주자의 양도소득과 관련된 다음 자료에 의한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는다)

○ 양도소득 과세표준 20,000,000

○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7,500,000

○ 양도소득 기본공제 2,500,000

○ 양도소득 산출세액 10,000,000

○ 감면율 50%


① 1,250,000원              ② 1,750,000원               ③ 2,500,000원 

④ 3,750,000원              ⑤ 5,000,000원 


이의신청사항 


(1) 출제된 문제를 살펴보면, 

​해당 출제문제를 보면, 조세특례제한법을 고려하지 않는 것으로 문제의 전제로 하였기 때문에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의 산식에 따라 접근하는 것을 출제의도로 한 것으로 판단이 되며, 아래 해당 산식에 대입하여 계산하는 문제라고 판단됩니다. 

​ 

양도소득세 감면액= 【A × (B – C)】 ÷ D × E 

A: 산출세액 

B: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C: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과세소득에서 미공제된 양도소득 기본공제 

D: 과세표준 

E: 감면율 

​ 

(2) 이의제기 근거조문 및 해당사항

​ 

① 상기 산식 C항목의 경우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 순서를 반영하여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을 보면, 양도소득금액에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도록 하고 있습니다. 

​ 

②  출제된 문제의 양도소득 과세표준은 위 사항을 반영하면, 과세표준이 20,000,000원이므로 2,500,000만원을 더한 총 양도소득금액(감면대상소득금액 + 그 외 소득금액)은 22,500,000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상기내용을 반영하면, 해당 금액 중에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이 7,500,000원이므로 감면대상외 양도소득금액은 15,000,000원이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따라서, 감면대상외 양도소득금액(15,000,000원)에서 먼저 기본공제금액 2,500,000원을 

   공제받는 것으로 가정하면, 위의 산식에 해당하는 기본공제액은 0원이 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③ 위의 내용을 반영하면,

    양도소득세 감면액= 【10,000,000원 × (7,500,000원- 0원)÷ 20,000,000원 】 × 50% = 1,875,000 원 

​ 

2.  해당 답안 (1,875,000원)은 문제의 선택지 중에 없으므로 세법 A형 29번은 출제오류가 있      는 것으로 판단되는 바,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 한다고 사려됩니다.

​--------------------------------------------------------------------------------------------------------------------------------------------------- 


강성규 교수


A형 29번

29. 소득세법상 거주자의 양도소득과 관련된 다음 자료에 의한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는다)

○ 양도소득 과세표준 20,000,000

○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7,500,000

○ 양도소득 기본공제 2,500,000

○ 양도소득 산출세액 10,000,000

○ 감면율 50%

 

① 1,250,000원 ② 1,750,000원 ③ 2,500,000

④ 3,750,000원 ⑤ 5,000,000원 

위 문제는 단서에 조세특례제한법만을 고려하지 않는다고 되어 있지만, ‘소득세법의 감면소득금액외의 금액도 고려하지 않는다’는 단서가 없으므로 전체 계산식의 오류가 있어서 정답을 특정할 수 없으므로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 합니다.


3. 소득세법 제103조 제②항 규정에 따르면 다음과 같이 규정되어 있습니다.

: 제1항(양도소득 기본공제)을 적용할 때 제95조에 따른 양도소득금액에 이 법(소득세법) 또는 「조세특례제한법」이나 그 밖의 법률에 따른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고,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 중에서는 해당 과세기간에 먼저 양도한 자산의 양도소득금액에서부터 순서대로 공제한다.


4. 출제된 문제는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의 양도소득세 감면액을 구하는 계산문제입니다.


​5. 해당문제의 단서에는 ‘단, 조세특례제한법은 고려하지 않음’을 기재해 둔 것은 소득세법 제90조 제2항에 따른 조세특례제한법에서 '양도소득세의 감면을 양도소득금액에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을 차감하는 방식으로 규정하는 경우'를 고려하지 않도록 하기 위함으로 보입니다.


​6. 소득세법 제90조 제1항에 따른 계산식은 다음과 같습니다.

: 양도소득세 감면액= A×(B-C)/D×E


A: 제104조에 따른 양도소득 산출세액

B: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

C: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

D: 제92조에 따른 양도소득 과세표준

E: 이 법 또는 다른 조세에 관한 법률에서 정한 감면율


7. 6.의 계산식 C의 양도소득 기본공제는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에 따른 양도소득 기본공제를 말하는 것으로서, 소득세법 제103조 제2항은 양도소득금액에 감면소득금액이 있는 경우에는 그 감면소득금액 외의 양도소득금액에서 먼저 공제하도록 하는 내용입니다.


​8. 출제된 문제의 양도소득 과세표준은 20,000,000원이므로 양도소득금액은 22,500,000원입니다. 이 중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이 7,500,000원이므로 감면대상 외의 양도소득금액은 15,000,000원이 됩니다. 따라서 감면대상 외의 양도소득금액이 기본공제금액 2,500,000원을 넘어가므로 실질적으로 감면대상 양도소득금액에 공제되는 금액은 없습니다.


​9. 그러므로 6.의 산식 C의 금액은 2,500,000원이 아닌 0원이 되어야 하고, 양도소득세 감면액은 다음 10.과 같이 계산되어야 합니다.


​10. 양도소득세 감면액= 10,000,000×(7,500,000-0)/20,000,000×50%=1,875,000원


​11. 결론적으로 위10.에 따른 금액인 1,875,000원은 문제의 보기 중에 없으므로 세법 A형 29번은 출제오류가 있는 것으로 모두 정답처리 되어야합니다.



 
   

∧ 이전글 [공인중개사] 2020년 제31회 공인중개사 시험후기 이벤트 당첨자 안내
∨ 다음글부동산공법 시험 총평 고상철교수님

(주)랜드삼교육 | 운영대표 : 고상철
사업자등록번호:102-81-45113 | 호스팅사업자 : 가비아
통신판매신고 : 제2017-서울서초-1801호
고객센터 1588-8842 평일 09:00~18:00 토/공휴일 휴무